티스토리 뷰

삼성전자가 소비자용 QLC SSD 양산을 시작한다. 삼성전자는 8월 7일 1Tb 4비트 V-Nand 기반의 소비자용 4TB QLC SATA SSD를 본격적으로 양산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의 SSD (출처 : Samsung)



QLC SSD란 낸드 기반의 플래시 메모리 설계 방식 중 하나다. 데이터를 저장하는 단위인 셀 하나에 데이터를 얼마나 넣느냐에 따라 SLC, MLC, TLC, QLC 등으로 나눌 수 있다. 


초기 플래시 메모리는 반도체 셀 하나에 비트 1개를 저장하는 SLC(Sing Level Cell) 방식을 사용했다. 이 후 셀 하나에 2개의 비트를 저장하는 MLC(Multi Level Cell), 3개의 비트를 저장하는 TLC(Triple Level Cell) 등이 등장했다. 셀당 저장하는 비트가 늘어나면서 가격은 낮아졌고 용량은 늘어갔다. 


QLC(Quad Level Cell)는 셀당 4개의 비트를 저장하는 방식으로 TLC 대비 33% 용량을 늘릴 수 있다.


레벨이 늘어남에 따라 용량이 늘어나 무조건 좋아보이지만 수명과 속도가 문제다. 하나의 셀에 많은 정보를 담아내다보니 읽기와 쓰기 속도가 느려진다. 또 한 정보를 저장하는 밀도가 높다보니 메모리의 수명도 짧은 편이다. TLC보다 MLC 방식의 SSD가 비쌈에도 많이 팔리는 이유다. 


삼성의 M.2 NVMe SSD (출처 : Samsung)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번에 삼성전자가 발표한 QLC SSD는 컨트롤러 기술과 터보라이트 기술을 활용해 TLC와 비슷한 수준의 성능을 구현했다고 밝혔다. 4TB QLC SATA SSD 기준으로 읽기 속도가 540MB/s, 쓰기 속도가 520MB/s 수준이라고 한다. 


해당 제품의 가격은 알려진바 없다. 현재 1TB 하드디스크는 아마존 기준 $100 정도로 구입할 수 있으며, 삼성의 860 EVO 4TB SSD의 경우 이보다 10배 비싸다. 하지만 QLC 방식을 사용해 동일한 칩 사이즈에 TLC에 비해 33% 많은 용량을 저장하기 때문에 가격이 좀 더 낮아질 것이라고 삼성전자 관계자가 전했다. 


삼성전자는 소비자용 QLC SSD 제품으로 1TB, 2TB, 4TB 제품을 출시하여 테라 바이트 레벨의 SSD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추가로 2018년 내에 기업용 M.2 NVMe SSD를 출시할 예정이며, 성능과 특성을 더욱 향상시킨 5세대 4비트 V-낸드 양산을 통해 QLC SSD 제품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Source 

- Samsung News Room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