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에어버스(Airbus)의 무인항공기 제피르 S(Zephyr S)가 태양광을 이용한 무인 드론의 연속 비행 기록을 갱신했다. 종전기록을 한참이나 갈아치운 25일 23시간 57분의 기록이다.


에어버스의 드론 제피르S의 비행 기록 (출처 :Airbus)



항공기 제조업체이자 군수산업체인 에어버스가 만드는 스파이 드론인 제피르S(Zephyr S)가 지난 달 11일 미국 애리조나 주에서 실행한 테스트 비행 결과 약 3주에 달하는 연속 비행 시간을 기록했다고 외신들이 전했다.


종전 기록은 제피르S의 전신이라고 할 수 있는 제피르7이 가지고 있었던 14일로 지난 2015년에 기록했었다.



제피르S는 82피트(약 25m) 길이의 날개가 장착된 HALE(High Altitude Long Endurance)형 드론이다. 탄소섬유로 제작된 몸체의 무게는 165파운드(약 75kg) 가량으로 성인 3명이 손으로 들고 날릴 수 있을 정도로 가볍다.


제피르S는 약 21km 상공에서 비행을 하며 태양광 발전 패널을 통해 전력을 공급받아 비행하였다. 21km 상공은 콩코드나 SR-71 블랙버드 같은 비행기만 다다를 수 있는 고도다.


에어버스의 드론 제피르S (출처 :Airbus)



제피르는 21km라는 고고도에서 운행하며 감시, 정찰, 통신, 인터넷 공급 등을 수행할 수 있다. 이번 무인 비행 기록을 서포트한 영국군은 제피르의 첫 번째 고객이 될 예정이다. 영국군은 이미 Zephyr 3대를 주문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져있다.


에어버스는 올 하반기 호주 웨스턴 오스트레일리아 주의 Wyndham 비행장에서 추가 시험 비행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