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인 갤럭시 시리즈를 사용하는 유저들이라면 '삼성페이(Samsung Pay)'를 들어봤을꺼다. 삼성페이는 비접촉식 모바일 결제 플랫폼으로 국내 시장에서 LG 페이, 애플 페이 등을 제치고 압도적인 1위를 하고 있다.



삼성페이 3주년 실적



삼성페이가 벌써 3주년을 맞았다. 삼성전자는 지난 8월 21일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삼성페이를 출시하면서 3주년을 맞아 전세계 6대륙, 24개국가 및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대했으며, 글로벌 결제 건수가 13억을 돌파하게 되었다고 밝혓다. 


삼성페이는 전세계 2천여개 은행 및 금융 파트너와 협약을 맺고 있으며 한국, 미국, 중국, 스페인, 싱가포르, 오스트레일리아, 브라질, 푸에르토리코, 러시아,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 영국, 스웨덴, 아랍에미리트, 대만, 스위스, 홍콩, 베트남, 멕시코, 이탈리아, 캐나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정식 출시되었다.



호주, 브라질, 스위스, 대만 등 15개 지역에서는 온라인 결제가 가능하며 중국, 홍콩, 싱가포르, 영국 등 5개 지역에서는 교통카드 기능도 지원된다. 홍콩 지역에서는 옥토퍼스와 파트너십을 맺어 교통카드는 물론이고 상점에서 삼성페이로 결제도 가능하게 되었다. 브라질에서는 Ticket과 파트너십을 맺어 기업 및 기관용 복지 카드로 이용된다.


삼성페이는 현지 결제 서비스들과 면밀한 협업을 통해 각 지역에서 익숙한 모바일 결제 플랫폼과 통합하여 해당 결제 서비스를 삼성페이를 통해 사용할 수 있게 했다. 미국의 페이팔과 체이스페이, 한국의 페이코, 중국의 알리페이와 위챗 페이, 인도의 BHIM UPI, 베트남의 나파스 등과 협업을 했다.



한국, 러시아, 베트남, 아랍에미리트연합 등 4개 지역에서는 ATM을 통한 입출금을 지원한다. 한국과 아랍에미리트에서는 페이플래너 기능이 제공되고, '삼성 리워즈' 포인트 서비스는 말레이시아, 브라질, 스페인, 미국 등 10개 지역에서 상용화되었다.





글로벌 비접촉식 모바일 결제 플랫폼에서 최강자는 역시 애플이다. 전세계적으로 애플 페이를 통한 모바일 결제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삼성전자의 삼성페이가 점점 그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필자도 평소에 삼성페이를 즐겨 사용하는 편이다. 지갑은 집에 두고 나와도 스마트폰은 절대 두고 나오지 않는 요즘 사람들의 특성상 굉장한 편의를 제공해주는 서비스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성장 가능성이 큰 분야이기도 하다.


Source

- 삼성전자 뉴스룸

댓글
댓글쓰기 폼